사람들은 누구나 고향에 대한 향수가 있습니다. 모교에 대한 추억도 그런 것 같습니다. 감수성이 풍부한 어린 시절을 함께 했던 친구들, 머물렀던 장소에 대한 기억은 아련한 그리움이 더해져서 평생 마음에 남게 되는 모양입니다.

학교를 졸업하고 세월이 많이 흐른 후 우연히 모교를 찾아가게 된 것이 지난 봄이었습니다. 학교를 다닐 때도 그랬지만 교정은 세월이 흐른만큼 더 많이 아름다워져 있었습니다.이번 여름 휴가 길에 일부러 다시 들러 여름 풍경을 사진에 담아왔습니다.

봄날 찾은 모교 운동장은 그대로 누워서 잠들어도 좋을만큼 푹신푹신했습니다. 잔디와 함께 민들레 제비꽃이 피어 있었습니다. 융단 같았습니다. 아마도 푸른 초원같은 운동장이라는 표현을 한 기억이 납니다. 흔히들 볼 수 있는 흙이나 인조잔디가 깔려진 운동장에서는 느낄 수 없는 푸근함과 따뜻함이 가득 넘쳐났습니다.

운동장 말고도 인상적인 것이 또 있습니다. 바로 플라타너스 나무 그늘입니다. 이 나무 그늘에 앉아서 우리는 미사를 보았고 체육대회를 하게 되면 신나게 응원을 했습니다. 선생님들은 운동장에 서 계셨고 우리는 플라타너스 그늘 아래서 선생님과 교장 선생님을 내려다 보면서 조회를 했습니다. 매주 월요일 아침마다 하는 미사가 지겹지 않은 까닭도 바로 이 플라타너스 나무 그늘 때문이었습니다.

세월이 흐른만큼  나뭇잎은 무성해졌고 그늘도 그만큼 풍성해졌습니다. 운동장에 서서 물끄러미 플라타너스 그늘을 올려다 봤습니다. 그때는 내리쬐는 햇볕속에 서서 고통스럽게 조회를 하지 않아서 좋았을 뿐이었습니다. 그런 누림을 당연한 것처럼 여기기도 했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새삼 돌아다보니 플라타너스 그늘이 얼마나 고마웠던가 싶어졌습니다.

누군가 나무를 심으면서 아마도 그런 생각을 했을 것 같습니다. 긴 세월이 흐른 후에 이 나무 그늘에 앉아서 아이들이 누릴 휴식과 편안함과 즐거움을 말입니다. 어쩌면 그런 배려와 사랑이 아이들에게는 가장 필요한 것이 아닌지 모르겠습니다.

학교에서 주인은 아이들입니다. 그런데 우리나라 학교에서는 아이들이 주인 노릇을 제대로 할 수가 없습니다. 주인이면서 주인 대접을 제대로 해 주지 않기 때문입니다. 주인에 대한 배려가 없는 곳이 학교이기도 합니다

이 곳에서 학창시절을 보낸 친구들은 학교를 오래토록 잊지 못할 것 같습니다. 저처럼 말입니다. 플라타너스 그늘 아래에서 사랑과 배려의 의미를 알게 된다면 플라타너스 나무 그늘은 아이들에게 훌륭한 스승이 된 셈이기도 하겠지요.

Posted by 달그리메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느킴있는아이 2010.09.07 17: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학교 너무 이쁘네요
    ^-^)모교신가보네요
    특히 운동장옆에 플라타너스 그늘은 정말 최고였겠어요 ㅎ

    • 달그리메 2010.09.09 20:30  댓글주소  수정/삭제

      좋은 학교 아름다운 학교는 아이들의 자부심을 키워주기도 한다는 사실을 어른들은 얼마만큼 알고 있을까요?

  2. 정부권 2010.09.08 0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좋은 학교네요.
    아이들은 그늘 아래 앉아 있고 선생님들은 잔디가 깔린 운동장에서 서서
    조회를 한다... 감동적인데요. 그런 학교가
    대한민국에 있었다니, 믿기지가 않네요.

  3. 늘축제였음 2010.09.10 13:1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뒤늦게 블로그글을 봤음다. '함안보 크레인에서 두 사람이 내려왔지만...' 포스팅 내용 중 '함안 크레인 농성장을 방문하던 날 저녁에 창원에서 사진전을 했습니다.
    경남 아고라 분들이 한여름 밤에 모여서 노래도 부르고 술도 마시는 행사였습니다.' 라는 어구 중 경남 아고라 분들 -> 트위터 창원당 분들 로 고쳐주세요. 부탁드립니다. 주최가 전혀 달라 오보 날리셨다는. ^^. 이리 뒤늦게 말하는 나는 뭔가. ^^

  4. 임종만 2010.09.10 14: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찌나 먼데 이사를 가버렸는지 찿아오기가 보통 힘들지가 않네요.
    그래도 새로운 지역에서 새집에 적응을 잘 하고 계시네요.
    운동장 플라타너스가 왜 저 모양이지요? 술취했나?
    첨 보는 광경이라 ㅎㅎ

  5. 염좌 2010.09.12 09: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플라타너스 나무가 희안하게 모두 스탠드 쪽으로 기울어져 있네요.
    햇볕도 막아주지만 갑자기 쏟아지는 소나기를 피하기에 모자람이 없겠네요~